tensorflow) 기본부터 다시 - linear regression

왜 나는 늘 복습만 하는가?

  • 텐서플로우는 예전부터 조금씩 공부를 하긴 했는데, 자료가 다 여기저기 흩어져 있어서ㅠㅠㅠ여기에 다시 정리해두기로 했습니다.
  • 사실, 솔직한 고민은 좀 있습니다. keras가 있는데 굳이 tensorflow를 써야 하나? 필요할까? 라는 생각도 들지만, 할까 말까 고민을 하다보면 하기 싫어서 뒤로 미루게 되더라고요.
  • 글을 쓰면서 생각해보니, 김성훈 교수님의 강화학습 자료를 정리하는데도 tensorflow가 쓰이기 때문에, 그냥 tensorflow를 다시 공부하면서 마무리하는 것이 훨씬 좋을 것 같습니다.

tensorflow basic

  • tensorflow로 코딩하면서, 절대로 잊어버리지 않아야 하는 것들은 대략 다음과 같습니다.

type?

  • tf.Constant: 그냥, 상수. 그러나 얘도 tf.Session()이 실행해줘야 값을 알 수 있음. 거의 쓸 일 없음.
  • tf.placeholder: 미리 데이터를 넣어주지 않고, 이후에 넘겨줍니다. placeholder를 이용해 만들어진 computation graph의 값을 계산하기 위해서, 돌릴 때, feed_dict={}의 형태로 안에 넘겨줍니다.
  • tf.Variable: 최소화되는 놈들(weight, bias 등)은 항상 tf.Variable로 선언되어야 함. 그래야, optimizer에게 cost를 minimize하라고 하면, 알아서 이 값들이 최적의 값으로 변경됨.
    • 일반적으로 코딩에서 variable은 내가 값을 정의해주는 놈이라고 생각하지만, 텐서에서는 위대한 기계님이 결정해주는 값이다, 라고 생각하는 것이 좋음.

operation?

  • tensorflow로 코딩한다는 것은 ==> computational graph를 설계한다는 것
  • lazy evaluation ==> 값은 tf.Session()에 넣어서 돌리기 전에는 값이 무엇인지 알 수 없다는 것
  • tf.Session을 무조건, 돌리기 전에는 초기화가 필요하다는 것
    • tf.Variable()의 경우는 아직 결정되지 않은 값이므로, 랜덤한 값으로 초기화해주는 것이 필요함.

일단은 Linear regression이라고 해봅시다.

  • 해봐야 압니다. 해봐야 쉬워요.
import tensorflow as tf
import numpy as np 
import matplotlib.pyplot as plt

"""
임의의 값들을 y = 3 x1 + 2 x2 + 3에 의해 만들었습니다. 
"""
x_data = np.random.random_sample(10000).reshape(5000, 2)
y_data = x_data.dot(np.array([3,2]).reshape(2, 1)) + 3

"""
우리는 해당 x_data를 활용해 y_data를 잘 예측하려고 합니다. 다양한 복잡한 모델을 만들 수도 있지만, 
간단하게 1차 선형방정식의 형태로 모델을 세운다고 생각했습니다. 
- x_data에 곱해지는 W, 그리고 더해지는 b 는 '어떤 값'이 있을텐데, 아직은 모릅니다. 우리가 찾아줘야죠. 
- 이렇게 우리가 모르는 그것들을 아래처럼 tf.Variable로 만듭니다. 
- argument로 tf.random_normal([2,1])이라는 것이 들어가는데, 실행시에 초기값을 어떻게 설정해줄 것인지, 그 함수를 지정해줍니다. 
"""
W = tf.Variable(tf.random_normal([2, 1]), name='weight')
b = tf.Variable(tf.random_normal([1]), name='bias')

"""
- tf.placeholder 라는 타입으로 비워져 있도록 해두고, 이후에 앞서 만든 x_data, y_data를 여기에 연결해줍니다. 
- shape의 경우 행은 몇 개나 들어올지 모르니까, None으로 두고, 열은 2, 1로 각각 세팅해둡니다. 
"""
X = tf.placeholder(tf.float32, shape=[None, 2])
Y = tf.placeholder(tf.float32, shape=[None, 1])

# hypothesis function: 간단히, 우리가 정의한 예측 모델 
hypothesis = tf.matmul(X, W) + b
"""
hypothesis = tf.matmul(tf.multiply(X, X), W) + b
hypothesis를 바꾸어서 돌려도 상관없다. 요 부분 빼고 나머지는 모두 동일하므로. 
"""
# 
"""
- cost function은 현재 만들어진 모델이 얼마나 잘 만들어졌는지를 어떻게 평가할 것인가? 를 위해서 정의됩니다. 아래는 (hypothesis(우리가 예측한 모델) - 실제값)^2 을 모두 더해서 cost를 평가합니다. 
- optimizer는 최적화 방법을 말합니다. 보통 GradientDescent method(경사하강법)을 많이 사용하는데, learning_rate는 클수록 tf.Variable 의 변화가 크고, 적을수록 변화가 적습니다. 
- 정의된 optimizer에게, 'cost'를 최소화하는 방향으로 움직이라고 명령해줍니다. 
"""
cost = tf.reduce_mean(tf.square(hypothesis - Y))
optimizer = tf.train.GradientDescentOptimizer(learning_rate=0.01)
train = optimizer.minimize(cost)

sess = tf.Session()
sess.run(tf.global_variables_initializer())

for step in range(5000):
"""아래 sess.run()처럼 여러 변수를 리스트로 한번에 넘기고, 한번에 리턴받아서 처리하는 것이 깔끔한 형태 
"""
    cost_val, W_val, b_val, _ = sess.run([cost, W, b, train],
                                         feed_dict={X: x_data, Y: y_data}) # 1) 
    if step == 5000 -1:
        print("step {}: cost({})".format(step, cost_val))
        print("W: {}, \nb: {}".format(W_val, b_val))
  • 위 코드를 learning_rate=0.01 로 10000번 돌리면, 아래처럼 거의 비슷하게 나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step 9999: cost(1.4084675648007305e-09)
W: [[ 2.99989271]
 [ 1.99992871]], 
b: [ 3.00009561]

machine learning 과 data mining이 다릅니까?

  • 좀 뜬금없지만, deep learning/machine learning을 공부하기 위해서 tensorflow 를 공부하는데, 가장 먼저 접하는 것은 linear regression을 계산하는 것입니다. 그런데, 우리는 이미 data mining같은 통계 수업에서, linear regression을 찾는 공식을 배웠습니다.
  • 그럼 뭐가 다를까요? 접근 방식이 다릅니다.
    • 우리가 원래 알던 linear regression은 공식에 넣어서 적합한 coefficient과 bias를 계산해주는 형태인데 반해서, machine learning에서는 Hypothesis functioncost function을 정의하고, cost를 줄여주는 방향으로 Hypothesis의 weight, bias 등의 coefficient들을 update해가면서 최종적으로 가장 cost를 적게 가지는 hypothesis function의 coefficient를 찾아주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 즉, 요즘의 machine learning은 iterative method입니다.
    • 따라서, 이전 data mining에서의 linear regression과는 계산 시간에에 압도적인 차이가 발생합니다.
    • 실제로 sklearn에서 지원하는 linear regression의 경우는 공식에 넣어서 계산하므로 아주 빨리 그 값이 계산되는 반면, tensorflow에서는 매우 느리게 계산됩니다. 앞서 말한 이유에 의해서 그런 것이죠.
  • 또한, 당연한 이야기지만, tensorflow는 사실, hypothesis function이 linear model인지, polynomial인지, 무엇인지 전혀 관심이 없습니다.
    • 그냥, 1) 원래 예측 모델과 그 계수들이 있고, 2) cost function으로 잘 맞추는지를 계산할 수 있고, 3) update를 통해 weight를 조절하여 cost 를 줄이는 방향으로 간다. 이것이 다죠. 그래서 좀 더 범용적이라고, 생각됩니다.
    • sklearn에서도 모든 모델이 fit, predict로 같은 interface를 가지는데, 이것 또한, 모델 부분만 바꿔가면서 다양한 모델에 적용하는 것을 편하게 할 수 있도록 하는 것 같네요.

sklearn linreg vs. tensorflow

  • 그래서, sklearn에서의 선형 회귀방정시을 구해보고, tensorflow에서도 구해보고 그 계산시간과 결과를 비교해보겠습니다.
    • tensorflow 코드의 경우 5000번 돌릴 때, 4.9초 소요
    • sklearn로 작성한 아래 코드의 경우 0.05초 소요
  • 사실 자명하지만, sklearn이 훨씬 빠릅니다. 방법이 다르니까요.
from sklearn.linear_model import LinearRegression
linModel= LinearRegression()
linModel.fit(x_data, y_data)
print("W: {}, b: {}".format(linModel.coef_, linModel.intercept_))

wrap-up

  • 다시, tensorflow를 공부하고 정리해두었습니다. 볼 때마다, 예전보다 쉽게 이해되는 것 같은 착각이 드는데 정말일까요.
  • sklearn만 잘 사용해도, 꽤 잘할 수 있는데, 굳이 텐서플로우를 배워야 하는가? 라는 생각이 솔직히 듭니다. 하지만, rnn도 공부하고, reinforcement learning도 해야 하니까, 그냥 계속 해볼게요 하하하핫.

댓글남기기